맥세이프 자석 붙이기! 아이폰12 맥세이프 케이스 만들기

괜찮은 슈피겐 케이스는 맥세이프 자석을 지원하지 않아 MagSafe 카드지갑을 사용할 수 없었습니다. 또 이전에 사용하던 아이폰11 프로는 후면에 자석이 없어 맥세이프 충전기를 사용할 수 없었는데요.

 

알아보니 일반 케이스를 맥세이프 마그네틱 자석 패치를 붙여 주면 애플 맥세이프 케이스로 변신하는 제품이 있더군요. 실제 사용하면서 맥세이프 케이스 단점인 가격 보다 9천원으로 저렴한데 자력도 강력한지 알아 보았습니다.

 

혹시나 아이폰12 맥세이프 자석을 붙이고 싶은 분이라면 도움이 되셨으면 합니다.

 

 

생긴 것은 이렇게 생겼습니다. 해외직구로 구매할 수 있었는 데, 가격은 9천원대이며, 이렇게 아이폰12 후면 자석을 그대로 꺼낸 느낌이였습니다.

 

 

 

기존 맥세이프 전용 자석이 지원하지 않는 케이스에서 사용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슈피겐 케이스 중에서 이쁜 것이 많이 있던데, 맥세이프 카드지갑을 사용할 수 없어 고민이였는 데 해결 되었습니다.

 

맥세이프 케이스가 아니라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자석은 비닐에 싸여 있는 데, 자석의 양면에 끈끈이가 있어 케이스에 붙일 수 있습니다. 하지만 투명 케이스가 아니라면 때지 않고 넣어도 됩니다.

 

 

무게는 4g 정도로 가볍습니다. 

 

 

 

아이폰11 등 애플 아이폰에 사용할 수 있습니다. 붙일 때 주의할 것은 아이폰12의 경우, 후면 자석에 가져다 대어 잘 붙여 두고 케이스에 붙여야 합니다. 않그러면 자력이 약해 집니다.

 

 

이렇게 아이폰12 프로 후면의 자석에 마그네틱 자석을 먼저 붙이고 케이스와 장착을 해야 정확한 위치를 찾을 수 있습니다.

 

 

그런데 케이스가 많아 이것 저것 쓰고 싶다면 비닐을 때지 않아도 됩니다. 꼭 그렇게 하라는 말은 아니니 참고만 해주세요.

 

 

왠만큼 흔들어도 이제는 맥세이프 카드지갑이 떨어지지 않습니다. 확실히 자력은 강력해졌습니다. 그냥 느낌이지만 그래도 정품 맥세이프 케이스 보다는 자력이 아주 조금 약한 느낌입니다.

 

 

 

맥세이프 전용 케이스가 아니라서 아쉬웠던 부분을 해결 할 수 있다는 점은 좋지만, 단점이라면 케이스 재질에 따라 자력이 약해지면 카드지갑이 붙지 않는 경우도 있더군요.

 

특히 후면이 두꺼운 UAG 케이스의 경우는 아이폰11 프로에 붙였지만 되지 않았습니다. 또 후면에 실리콘 제질 케이스라면 만졌을 때 조금의 자석 느낌이 와 닿습니다.

 

하지만 9천원 정도에 맥세이프 자석을 넣어 볼 수 있다는 점은 도전해볼만 합니다.

 

 

 

☝ 엔돌슨 TV채널 : youtu.be/-4sXlmV45a8

 

직접 구매한 후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