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ALL NEW 트롬 건조기 써본 후기, 에어부스터로 잘마른다

2020. 1. 22. 07:38 생활정보

LG ALL NEW 트롬 건조기 써본 후기, 에어부스터로 잘마른다

8kg 건조기를 사용하다가 대용량 16kg의 LG ALL NEW 트롬 건조기로 바꾸니 빨래도 한 번에 더 많이 말릴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LG ALL NEW 트롬 건조기는 대용량 건조에 최적화되어 있는 에어부스터와 듀얼 모터가 적용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건조기가 돌아갈 때 빨래가 흩어지는 방향으로 바람이 집중적으로 불어 바람 낭비도 최소화되고 통 안에서 강력하고 섬세한 바람으로 더 빨리 마르게 되네요

 

보통 타월, 와이셔츠, 양말, 속옷, 이불 등 다양한 옷감을 건조기에서 해보았습니다. LG트롬 건조기를 사용하기 전에 타사 건조기를 사용해본 경험을 생각해보면, LG 트롬 건조기는 저온 제습 기능으로 건조 처음부터 끝까지 건조한다고 합니다

그래서 그런지 처음 타월을 만져보면 엄청나게 뜨겁거나 하지 않았어요. 이게 제일 신기했는데요. 건조기를 사용해보면 알지만, 옷감이 줄어드는 문제라든지, 옷감 손상에 대해서 걱정이 많은데요. LG 트롬 건조기 사용자라면 이런 걱정을 조금이라도 덜 수 있다는 것에서 만족하게 됩니다.

 

이불 털기나 건조까지 생각한다면 대용량 16kg 건조기가 좋다고 생각합니다. 이전 8kg 건조기를 사용할 때와는 크기와 용량에 차이가 크게 다가왔습니다. 두배니깐요!

LG 올뉴 트롬 건조기 안쪽에는 에어부스터를 만들어주는 바람이 나오는 부분을 볼 수 있습니다. 아직 1/2층으로 건조기는 세우지 못했고 통돌이 세탁기가 빨래를 끝내면 넣어주는데요. 공간을 생각해서 조만간 바꾸어 보려고 해요.

 

이불 같이 큰 빨래나 많은 빨래도 빠르게 건조하는 편이었습니다. 

 

또 시간과 전기료를 아껴주는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가 탑재되어 있습니다. 소음은 준수한 편이었고, 건조기의 경우 열풍이 너무 강하면 곤란한데, LG ALL NEW 트롬 건조기는 열풍으로 인해 실내가 너무 덥다든지 하지는 않았습니다.

 

그전에는 선풍기로도 말려보곤 하였지만, 시간 대비해서 거실에 공간을 많이 차지하고 있어서 건조기가 탁월한 선택이라고 생각이 듭니다. 날씨가 흐린 날에도 뽀송뽀송하게 세탁물이 마를 수 있는 건 건조기니깐요. 삶의 질이 달라진다고 느낍니다.

 

이번에 LG ALL NEW 트롬 건조기를 쓰면서 8kg에서 16kg으로 건조기 용량이 늘어서 전기료가 사실 걱정되었거든요. 하지만, 대용량 건조에 최적화된 에어부스터와 듀얼 모터 때문에 효율이 좋았습니다. 

에어부스터는 건조기가 돌아갈 때 빨래가 떨어지며 옷감 사이 간격이 넓어지는 1시 방향에 집중적으로 바람을 내보내 옷감 사이사이 고르게 바람을 불어주고,

듀얼모터는 드럼모터와 팬모터로 이루어진 것인데 빨래의 종류과 양에 따라 통 회전 속도와 바람의 양을 각각 따로 조절해서 빨래가 꼬이는 것을 방지하고 건조 효율을 향상해줍니다.

 

에어부스터와 듀얼모터 덕에 고르고 섬세한 바람으로 옷감을 건조시킬 수 있었어요.

또 한 번에 많은 빨래를 건조해야 할 때나 자주 입는 옷들을 건조해야 할 때 옷감 손상 걱정 없이 간편하게 LG 올뉴 트롬 건조기가 뽀송뽀송하게 만들어 주니 걱정이 없습니다

 

☝ 엔돌슨 TV 채널 : https://youtu.be/kbIkiQwb-C4

#LG전자 #올뉴건조기 #LG올뉴건조기 #트롬올뉴건조기 #LG트롬올뉴건조기 #LG건조기 #LG트롬건조기 #트롬건조기 #의류건조기 #건조기

이 글은 LG전자로부터 제품을 무상 제공받아 작성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