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V50 듀얼 현실적인 폴더블폰? 그리고 MWC2019 후기


어떻게 스페인 바로셀로나에서 열린 MWC2019에 다녀왔는지, LG전자, 샤오미, 삼성전자, TCL, 노키아, 레노버, 화웨이, 소니, HTC, 모토로라 등의 기업 부스를 돌아보며 IT기술 트렌드와 최신 스마트디바이스를 구경할 수 있었습니다.

스페인 바로셀로나 MWC 2019에서 빠르게 소식을 전해 드렸는데, 이번 MWC19 의 핫이슈는 단연 폴더블폰과 5G 이동통신 서비스였습니다. 폴더블폰은 기존 제품과 차별화, 스마트폰 제조사의 판매 부진을 넘어설 돌파구로 꼽히며 5G 서비스는 통신사의 새로운 성장 동력이 될 것이라고 확실할 수 있었습니다.


폴더블폰은 반으로 접을 수 있는 만큼 일반 스마트폰보다 넓은 화면을 탑재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었습니다. 하지만 삼성 갤럭시폴드, 화웨이 메이트X, TCL 컨셉폰 2종 등에서 지적되는 디스플레이 쭈글거림과 접히는 힌지 부분의 내구성 문제는 계속 지적되었습니다. 그래서 실제로 접히는 스마트폰은 제대로 보지 못해서 많이 아쉬웠습니다.

삼성전자는 안으로 접히는 인폴딩, 화웨이는 밖으로 접히는 아웃폴딩, 샤오미는 디스플레이 좌우 양끝을 접는 더블폴딩, LG전자는 두 개의 화면을 하나로 이은 듀얼 디스플레이 방식을 선 보였습니다.

언뜻 접는 방향만 다른 것처럼 보이지만 사실 디스플레이 곡률이나 사용의 편의성에서 차이가 납니다. 예컨대 인폴딩폰은 접었을 때 디스플레이끼리 맞닿아 상대적으로 반듯하게 잘 접힙니다. 반면 아웃폴딩폰은 겉면 부품끼리 닿게 돼 접으면 벌어지는 간격이 좀 더 큽니다. 그 편의성은 차이가 클 것입니다.

인폴딩폰은 기기를 이용하려면 매번 디스플레이를 펼쳐야 하지만 아웃폴딩폰은 펴지 않은 상태에서도 쓸 수 있다는 점도 다릅니다. 더블 폴딩폰의 경우 두 번 접어 작은 형태로 휴대할 수 있는 편의성을 제공하게 됩니다.

이번 폴더블폰의 삼성, 엘지, 화웨이, 샤오미를 보면, 각기 다른 접는 방식을 채택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LG전자가 선보인 듀얼 스크린을 탑재한 LG V50 ThinQ 입니다. 혹평도 있지만, 가장 현실적인 멀티태스킹을 할 수 있는 폴더블폰 액세서리라는 평가도 있습니다. 

명암이 갈리는 이유는 왜 접히는 폴더블폰을 만들지 않았냐는 것인데, 고가의 폴더블폰의 1세대를 누가 구매할 지 고민스럽다는 점에서 현실적으로 받아들일 수도 있다고 봅니다. 하지만 반대로 활용성에 의구심이 들 수 있다는 평가도 있습니다.

하지만 액세서리 분리가 가능하고 LG전자의 첫 5G 이동통신 모델이기 때문에 1GB의 대용량도 10초만에 다운로드 받을 수 있게 발열, 및 배터리 등을 고려한 설계가 된 안정적인 제품입니다. LG V50 ThinQ 스마트폰은 상당히 잘 나왔습니다.


LG전자의 G8 ThinQ 의 모션제어는 손을 대지 않고도 Z카메라(ToF 기술과 IR적외선 센서)로 손을 인식해서 앱을 실행하고 볼륨을 조정하고 캡처를 할 수 있는 기능을 갖추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음성인식을 통해서 앱을 실행하고 할 수 있지만, 음성이 아닌 방법으로도 손 대지 않고 스마트폰을 조작할 수 있는 방법이 나왔다는 점에서 매력적이다고 볼 수 있습니다.

LG G8 ThinQ의 에어모션은 활용성은 자동차 운전중에, 손시러운 겨울에 장갑을 벗지 않고 조작할 수 있는 점의 이점을 가져다 줄 것으로 보입니다.



LG V50과 LG G8 스마트폰 둘다 퀄컴 855 프로세서가 탑재되어 강력한 포퍼먼스를 보여줍니다. 두 모델의 차이는 4G망이냐, 5G망이냐 차이입니다. 가격의 차이도 있겠죠.


LG V50 ThinQ 스마트폰은 상당히 잘 나온 모델로 평가됩니다. 5G망을 완벽히 지원하며, 아스트로 블랙 색상 1종으로 출시되었습니다. LG V50 스펙은 퀄컴 스냅드래곤 855 AP에 화면크기는 6.4인치 QHD+ 19.5:9 화면비, 풀비전 디스플레이, 3120 x 1400 / 564ppi를 지원합니다. 전면 듀얼 카메라로 800만화소 표준 f1.9, 500만 화소광각 f2.2 에 후면 트리플 카메라로 1200만 화소 표준, 1600만 화소 광각, 1200만 화소 망원을 탑재하고 있습니다.



(위의 LG V50 ThinQ 스펙 참고)



후면은 카툭튀 없는 깔끔한 디자인을 볼 수 있습니다. 후면 지문인식으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5G 지원되는 스마트폰입니다. 이동통신사가 5G 망을 넓혀가고 있고, 그에 맞는 콘텐츠를 개발하고 있기 때문에 유리합니다. 스마트폰 하드웨어에서 5G를 지원해야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LG G8 4G망이냐, LG V50 5G망이냐 고민해 보아야 할 것입니다. 



LG V50 ThinQ 듀얼 스크린을 만들어 주는 액세서리는 탈착식으로 되어 있어서 원하면 장착과 탈착이 가능합니다. LG V50 ThinQ과 듀얼 스크린은 포코핀으로 연동되어 빠르게 연동이 됩니다.



특히 게임을 좋아하는 사용자에게 LG V50 ThinQ의 게임패드는 큰 인기를 끌 것으로 보입니다. 리니지2 레볼루션 게임을 LG V50 ThinQ 게임패드로 해보니, 게임 조작이 더욱 편리했습니다.




☝ 엔돌슨 TV채널 : https://youtu.be/KVQ59mf7qLg


많은 분들이 LG V50 액세서리인 듀얼 스크린에 대해서 궁금해 하신더군요. 영상으로 어떤 제품인지 담아 보았습니다. 게임이나 웹서핑, 카메라 촬영, 화면 캡처를 통해 다양한 활용이 가능합니다.


LG V50 ThinQ의 듀얼 스크린은 멀티태스크에 특화되어 있습니다. 듀얼 스크린에는 동영상을 재생하면서 반대쪽에서는 문자를 보낼 수 있습니다.



카메라 촬영도 화면이 하나 더 있기 때문에 각도 조절을 통해 하이/로우 앵글이 가능합니다. 카메라 모드는 트리플 카메라를 한 화면에서 보는 방법과 동일 화면을 보여주는 미러모드로 사용할 수 있었습니다. 사진 촬영할 때 애매한 각도 조절을 해야 할 때 유리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 엔돌슨 TV채널 : https://youtu.be/G0dIERUS4fY


LG V50 ThinQ 를 사용해본 외국인 반응을 리얼하게 담아 보았습니다. 외국인의 시점에서 어떤지 확인해보세요. 인터뷰 해보니 재미있더군요.



5G 이동통신은 1G를 10초에 다운로드 할 수 있는 빠른 망을 제공합니다. LG V50 ThinQ 는 5G 스마트폰이기 때문에 30개의 카의 카메라로 담아낸 대량의 데이터 영상을 빠르게 제공 받아 AR을 즐길 수 있게 해줍니다. 



AR 렌즈를 통해서 가상현실을 즐겨 볼 수 있습니다.



LG V50 ThinQ가 지원하는 5G을 통해서 방대한 데이터 스트리밍도 빠르게 이루어졌습니다. 내가 좋아하는 아이돌을 빙빙~ 돌려가면서 어디서나 즐길 수 있습니다. 빠른 콘텐츠 스트리밍으로 퀄리티가 높아졌습니다.




LG V50 ThinQ의 듀얼 스크린으로 화면에 표현할 수 있는 것이 많아졌습니다. 야구, 골프 같은 스포츠 경기의 경우, 실시간 경기장면과 함께 다양한 상세 화면의 정보를 제공해줄 수 있습니다. 이건 5G와 듀얼 스크린의 만남이라 가능했습니다.




LG G8 ThinQ 손으로 하는 마법

이번 출시된 최신폰 LG G8 ThinQ의 색상은 4가지로 카민 레드, 뉴 오르라 블랙, 뉴 모르칸 블루, 클라우드 실버로 출시되었습니다.  국내에서는 클라우드 실버를 제외한 3가지 색상이 출시된다고 합니다.



전면에는 800만 화소 카메라와 함께 적외선 조명(IR illinator)와 ToF 센서가 탑재되어 있어 3D 센싱을 통한 Z카메라를 구성하고 있습니다.




스마트폰에 손대지 않고도 손바닥만 가져가면 잠금을 해제할 수 있는 놀라운 기능이 있습니다. 사람마다 다른 정맥을 인식하여 보안 인증이 가능합니다. 



정맥은 보안성이 높습니다. LG G8 ThinQ는 정맥 지도를 만들어 손바닥 안에 정맥의 위치, 모양, 굵기로 사용자를 식별할 수 있습니다. Hand ID 등록 과정을 거쳐 손쉽게 손 대지 않고도 스마트의 잠금해제와 앱 실행 및 조작이 가능하게 해줍니다.

LG G8 ThinQ에는 터치 없이도 앱을 실행하고 조작할 수 있는 에어 모션(AirMotion)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왼쪽, 오른쪽 앱 선택을 통해서 앱을 실행할 수 있고, 음악 앱의 경우, 볼륨조절이 가능합니다. 손을 움켜지면, 화면 캡쳐도 가능합니다.

G8 ThinQ는 ToF(Time of Flight, 비행시간 거리 측정) 방식의 3D 센싱 모듈을 통해서 사용자의 손을 인식하기 때문에 가능합니다.

손으로 할 수 있는 에어모션 기능은 Activate, Swipe, Grab, Rotate의 동작입니다. 에어모션을 통해 공중에서 손가락으로 움켜지는 듯한 포즈를 통해서 좌우에 있는 앱을 선택하고 실행할 수 있습니다. 자동차 운전 중이거나 겨울철에 추위에 장갑을 사용하여 터치가 곤란할 때 사용해볼 수 있는 다양한 스마트폰 조작 방식입니다.



Z카메라를 전면에 배치하여, 기존에는 스마트폰을 손으로 만져야지만 동작할 수 있나는 기존 상식을 벗어난 새로운 변화가 느껴집니다. 홍채, 얼굴인식, 지문인식을 넘어 LG G8 ThinQ는 세계최초로 정맥 인식기능을 탑재하여 생체인식 보안을 강화하였습니다.

손을 대지 않고도 동작해야 하는 환경에서 터치 없이 에어모션(Air Motion)으로 스마트폰을 조작할 수 있어 실질적인 편리성이 있어 보입니다. G시리즈의 플래그십으로 사용자에게 새로운 경험을 선사하기 위해 기능이 눈에 띄는 제품입니다.



글로벌 행사인 MWC19를 통해서 다양한 부스를 탐방하여 보았습니다. 이번 화두인 5G와 폴더블폰은 소비자에게 큰 매력으로 다가올 것 같습니다. 빠른 5G 망으로 통해 콘텐츠의 품질이 높아졌고 할 수 없던 것도 할 수 있게 되었으니깐요. 또 듀얼 스크린으로 즐기는 다양한 화면에 정보를 담아내기 때문에 한번에 볼 수 있는 정보가 많아졌으며 사용자의 패턴이 많은 변화를 줄 것으로 예상됩니다. 빠르게 변해가는 IT기술과 몸소 체감을 통해 많은 것을 바라 볼 수 있는 행사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