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투스 무선이어폰, 가성비가 돋보이는 제이버드 런


코드리스 이어폰(Cordless)으로 한없이 편한 완전무선 블루투스은 이제 너무나도 익숙합니다. 그런데 스포츠 이어폰을 선택한다면 조금 달라집니다. 자타 공인 블루투스 이어폰 명가, 혁신적인 디자인으로 스포츠 중심의 브랜드를 만들어낸 제이버드(Jaybird) 는 누구나 탐낼만한 스포츠 이어폰 제품을 만들어 냅니다. 

그중에서도 최근 출시된 제이버드 런(Jaybird Run) 을 사용해 보았습니다. 어떠한 움직임에서도 잘 빠지지 않는 견고함과 깨끗한 음질은 역시 명품 이어버드 제품이 무엇인지 알려 주는 데, 함정은 조금 가격대가 비싸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총알을 충분히 준비하고 운동을 좋아하시는 분이라면 분명히 만족할만한 제품이 바로 제이버드 런입니다. 스포츠 이어폰으로 사용하길 원하시는 분에게 좋은 제이버드 런, 왜 좋은지 후기와 개봉해 본 느낌을 전해드립니다.



한번 귀에 착용해보면 가벼움의 차이를 느끼게 됩니다. 핀과 이어팁을 제외하고 6.83g 의 무게는 가벼움이 무엇인지 보여주었습니다. 




귀에 착용 후에 원터치로 동작하는 구글어시스턴트(음성서비스)로 전화걸기 및 AI 인공지능 비서에게 원하는 일을 시켜볼 수 있었습니다. 보통 "달링에게 전화 걸어~" 같은 전화통화를 할 때 요긴하게 사용하였습니다.

한국에서는 많이 사용하지는 않지만 사용한다면 참 편한 기능이죠.



액티비티한 유저의 갈망이 반영된 스포츠이어폰


평소 액티비티한 활동을 즐기는 유저라면 블루투스 이어폰을 고르는 것도 달라야 합니다. 활동성이 강한 운동을 할 때마다 자주 빠졌던 일반 이어버드 제품은 불편합니다. 또 고음질을 위해 구매한 무거운 헤드폰 역시 적합하지 않기 때문입니다.

스포츠 이어폰으로 운동에 최적화되어 있는 제이버드 런은 출시부터 명작이었던 제이버드 X3 의 뒤를 잇는 제품으로 블루투스 시장에 큰 파장을 준 제품입니다. 직접 개봉하여 보겠습니다.



처음 살 때 제대로 된 스포츠 이어폰을 사라!

제이버드 런의 주요 스펙을 보면, 

- 완벽한 무선 이어폰입니다.

- 보관부터 충전, 다시 착용까지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스타일입니다. (충전클립 케이스에서 꺼내면 빠른 페어링 연동)

- 고속충전으로 5분 충전만 해도 1시간 음악재생 되는 놀라움(최대 이어폰 자체만으로 4시간 재생 가능 / 충전클립을 같이 보관하면 총 8시간)

- IPX4 (땀과 물에 강한 이어폰, 모든 방향의 스프레이로부터 보호가 가능한 IPX4등급)

- 한쪽만 착용해도 음악이 나옴. (러닝할 때 위험하니깐, 러너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적용됨)

- 전용 Jaybird APP (마음대로 커스터마이징되는 음질)

- 원터치로 동작하는 시리, 구글어시스턴트 음성 비서를 호출 가능


간단하게 제이버드 런의 기능을 요약하여 보았습니다.


제이버드 런 패키지를 오픈하여 보았습니다. 고급스러운 패키지로 첫 느낌부터 오픈까지 좋은 기분을 가지게 해주었습니다.


제이버드 런의 구성품은 충전클립 케이스, 전용파우치, 매뉴얼, 스티커, 크기별 이어팁/이어핀 제공, 마이크로5핀 USB케이블을 제공합니다. 



사용자의 신체에 맞게 커스텀마이징 되는 이어핀/이어팁을 제공하여 줍니다. 제 귀에 좀 헐겁다면 적당한 이어핀/팁을 꽂아 빠지지 않게 만들어 볼 수 있다는 것입니다.



제이버드 런의 착용하는 방법은 위의 설명과 동일합니다. 또 블루투스 연동은 Jaybird APP 설치하여 손쉽게 연동할 수 있게 제공합니다.



☝ 엔돌슨 TV채널 : https://youtu.be/nQpYPmBTc28


위의 영상은 제이버드 RUN을 처음 받고 개봉해본 기분 좋은 설레임을 담은 영상입니다.




포켓포켓한 아담한 사이즈의 제이버드 런


코드리스 이어폰의 장점은 선이 없기 때문에 충전클립 케이스를 제공한다는 것 입니다. 제이버드 런은 음악재생 4시간, 충전클립과 함께 총 8시간을 사용할 수 있는 꽤나 긴 배터리타임을 보여주었습니다.



잃어버리지 않게 손쉽게 보관할 수 있는 케이스에 잠시 넣어두면 다시 충전되어 사용할 수 있다는 점이 배터리타임을 길게 만들어 줍니다. 제이버드 RUN 의 충전클립은 블랙에 깔끔하며 엣지나는 스타일이라 마음에 들었습니다.



카페에 왔는데, 어디든 휴대하기 편하게 들고 다닐 수 있는 사이즈로 휴대성이 좋았습니다. 



제이버드 런의 커버를 덮어 두면 충전모드로 동작합니다. 시간이 없을 때 아주 잠깐이라도 충전해도 초고속충전으로 5분이면 1시간을 사용할 수 있어 시간 절약을 보여 주었습니다. 급하게 운동 나갈 때 바로 쓰고 싶을 때 초고속충전은 아주 요긴했습니다.

고속보조 배터리에 제이버드 런을 충전하는 모습입니다. 잠깐 충전만이라도 배터리 시간은 기하급수적으로 늘어 나는 느낌입니다. 이 정도면 긴 시간 운동하거나 하루종일 사용하기도 적당한 배터리 타임입니다.




Jaybird APP으로 쉬운 관리

구글플레이스, 앱스토어에서 "제이버드"라고 검색하면 앱을 설치할 수 있습니다. 


제이버드 런 색상은 블랙/화이트 2가지 입니다. 블랙은 깔끔합니다. 



이어버드 자체에 배터리가 있어 좌, 우 구분하여 배터리 잔량이 표시가 됩니다. 제이버드 런 연동 후 표시가 됩니다. Jaybird MySound 앱을 이용하여 조금 더 강한 저음 효과라든지 개인의 취향에 따라 사운드를 커스텀마이징할 수 있게 세팅을 제공하여 줍니다.




다양한 음향 디바이스를 사용해본 경험으로 비추어 볼 때 에어팟과 달리 제이버드는 꽉 끼여 더 안전감이 들었습니다. 빼어 드는 느낌에는 약간의 차이만 있지만, 전체적인 스타일은 비슷합니다. 제이버드는 이어팁과 이어핀으로 더 커스텀마이징할 수 있다는 점에서 액티브한 스포츠 활동이 많은 유저에게 적합합니다.



왜 스포츠 전용 이어폰을 선택해야 할까에 대한 고민은 제이버드 RUN을 개봉하면서 이미 해결되어버렸습니다. 등산, 러닝, 스노우보드, 자전거, 헬스 등의 운동을 좋아하는 나에게 제이버드 런은 음악을 신나게 즐길 수 있게 해주는 또 하나의 귀처럼 자유로움과 가벼움을 주었다고 평하고 싶습니다. 

너무 편해서 착용감을 까먹을 정도며, 구글 어시스턴트로 전화를 걸거나 하는 AI 음성인식으로 폰을 찾지 않아도 되는 편리함을 보여주었습니다. 물론 통화음질도 굳(Good) 좋습니다.





☝ 엔돌슨 TV채널 : https://youtu.be/nQpYPmBTc28


위의 영상은 제이버드 RUN을 처음 받고 개봉해본 기분 좋은 설레임을 담은 영상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