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용 클라우드서비스 빠르고 안전한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서비스


MS, IBM, 호스팅업체까지 모두 클라우드 서비스를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정작 해외 기업에서 제공하는 클라우드 서비스는 무언가 국내 실정에 안 맞거나 어렵기까지 한 UI를 가지고 있는데요. 네이버가 기업용 클라우드 서비스를 시작하였습니다. 국내 실정에 맞게 또 글로벌하게 구축한 경험을 토대로 기업용 클라우드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는데요.

직접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써보면서 어떤 제품인지 알 수 있었습니다. 제가 IT개발자라서 그런지 API 개발, MSSQL 클라우드 서비스, APP개발서버, 파일 배포 서버 등의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미리 엿볼 수 있었습니다. 직접 네이버 본사에서 해당 서비스에 대해서 듣고 직접 서버구축까지 해볼 수 있었는데요.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은 다양한 경험과 대규모 인프라경험을 바탕으로 기업들에게 편리하고 빠른 클라우드 서비스를 해준다는데, 어떤 비즈니스 플랫폼인지 알아보고자 합니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서비스는 큰 틀 위에서 움직이는 서비스 중 하나입니다. 글로벌 리즌으로 제공되는 서비스로 매니저먼트와 보안을 갖추고 컴퓨터, 스토리지, 네트워크, 데이터베이스, IoT, AI, 프레임워크, OPEN API를 갖춰 결국 비즈니스 어플리케이션과 마켓 PLACE까지 진출되는 로드맵을 가지고 있습니다.

네이버는 국내 1위 포털 사이트로 그간 운영해온 다양한 서비스 경험이 이번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에도 반영되는데요. 국내 최대 규모의 데이터센터인 각을 비롯한 전세계를 잇는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는 회사입니다.



네이버의 기업용 클라우드서비스


클라우드 서비스는 이제 IT업계에서는 거스를 수 없는 서비스 중 하나입니다. 기존에는 서버를 구매하고 구축하기 위해서 엄청난 비용과 운영상의 어려움을 겪었다면, 이제는 운영 능력이 없는 스타트업 기업도 단순히 클라우드 서비스를 신청하여 서버를 사용할 수 있는 것이죠.

빠르게 서비스할 수 있다는 장점과 운영상의 어려움도 클라우드 서비스에서 해결해주니, 기업으로서는 골치 아픈 것이 줄어 든다고 볼 수 있습니다.

클라우드란 서버가 어디에 있든 이제 쉽게 기업은 글로벌 서비스를 운영할 수 있게 되는 것입니다.





그럼 나에게 맞는 클라우드 서비스는 무엇이 있을까요? 저는 서버 추가만 해보았는데 전체 상품을 열어 보면 다양한 상품군을 가지고 있네요. 

컴퓨터, 스토리지, 네트워킹, 데이터베이스, 매니지먼트, 보안, 글로벌 리즌까지 모든 상품을 갖추고 있는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서비스입니다.

그럼 직접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서비스를 이용해보면서 서버를 신청을 해보죠.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서비스는 기본적으로 50GB용량이 주어지는데, 서버의 사양이 높아야 하면 램을 늘리거나, 하드 용량을 더 추가하여 늘릴 수 있습니다. 초기에 서버의 유저가 적다면, 적은 비용으로 바로 서버를 운영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운영이 잘되고 사용자가 늘어 난다면, 바로 서버의 사양을 높여 반영할 수 있다는 게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장점입니다.



기업용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서비스 사용법(서버 추가하기)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서비스를 신청하였습니다. 그리고 서버를 바로 추가하여 운영해 볼 텐데요. 왼쪽 메뉴의 SERVER를 눌러서 서버 생성 버튼을 눌러 줍니다.



서버는 리눅스 서버부터 윈도우 서버까지 다양한 OS를 지원합니다. 저는 윈도우 서버 계열인 windows 2012R2 64Bit 서버를 만들어 보겠습니다.


서버의 이름을 정합니다. 최소3글자와 15자이하로 입력하면 됩니다.


서버의 스토리지 종류는 가장 빠른 SSD 선택도 가능합니다. 클라우드 플랫폼 호스팅도 SSD라 빠른 속도를 제공하여 주는군요. 상대적으로 저렴한 HDD로 CPU 2코어로 디스크 50GB 용량으로 신청하였습니다. 



서버 설정 후, 서버에 대한 인증키를 생성할 수 있습니다. pem 파일로 내려 받아지는데, 이것은 나중에 서버의 관리자 패스워드를 알아내는 인증키로 사용됩니다. 

[인증키 생성 및 저장] 버튼을 눌러 줍니다.



ACG는 일종의 방화벽입니다. 네트워크 접근 제어와 관리를 담당하며, 서버들의 접근을 제어하고 관리하여 보안 규칙 단위로 서버들을 관리할 수 있는 기본적인 접근 제어를 구현합니다.



모든 설정이 끝났고 서버 생성을 눌러 줍니다. 이제 조금 기다리면 서버가 생성되며, 생성된 후에는 이메일로도 알람이 옵니다.  언제 생성되었는지 이메일 푸시로 받을 수 있어 알기 쉽죠.



서버는 아직 생성중이네요. 상대적으로 리눅스 서버가 생성이 더 빨랐습니다.



서버가 생성되었습니다. 이메일로 푸시가 오니 편하군요.


서버는 생성 되자마자 보안상 공인IP가 할당되어 있지는 않았습니다. 공인IP 가 없으면 외부에서 접근이 안되니 IIS서버로 접근이 안됩니다. 그래서 PUBLIC IP (공인IP)를 눌러서 공인IP를 신청합니다.


설명이 어려울 수 있죠? 그래서 다양한 도움말을 제공하여 주고 있습니다. 풍선말로 설명을 해주고 있어서 마우스만 가져가도 정보를 알 수 있게 되어 있습니다. 또 메뉴 팝업 설명으로 간편한 가이드를 받을 수 있습니다.



또 FAQ 로 사이트로 이동하여 설명을 받을 수 있습니다. 위키페이지처럼 상세한 설명이 있으니 중간TO 매니저가 보면서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서비스를 교육할 수 있습니다.


공인IP를 신청하였습니다. 서버에는 미할당하였는 데 이를 선택하여 할당하여 줍니다.



신청된 공인IP를 할당하고 싶은 서버를 선택하여 부여합니다.



이제 서버는 외부로 연결이 되게 공인IP를 부여 받았습니다. IIS 서버로 웹서버로 연결을 하면 열립니다.



서버 관리를 위해서 알려진 포트를 숨길 필요가 있는데요. 이럴 때, 포트포워딩을 설정할 수 있습니다. 3389 포트는 터미널 포트로 외부에서는 3333으로 호출되게 바꾸어 볼 수 있습니다. 이렇게 알려지지 않은 포트를 운영하면 보안상 덜 위험할 수 있어 좋습니다.


ACG가 기본적으로 생성되어 있는데요. 앞서 설명한 것처럼 보안장치입니다.



ACG에는 내부 포트들의 인바운드/아웃바운드를 설정할 수 있습니다. 0.0.0.0 IP대역으로 3389 터미널 포트와 22번 포트가 허용되어 있습니다. 서버에서 운영될 응용프로그램이 사용하는 포트가 있다면 이를 허용하기 위해서 사용하면 됩니다.


서버를 원격 터미널로 접근하고 싶다면, 서버의 패스워드를 알아야 합니다. 서버가 신청되어 생성될 때 임의로 패스워드가 지정되었고 이를 알 수 있는 방법은 [관리자 비밀번호 확인] 메뉴를 눌러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서버 신청시 받은 인증키를 선택합니다. pem 확장자로 된 인증키를 선택하면 됩니다.




인증키를 선택하면 이렇게 서버의 비밀번호가 보여집니다. 이를 관리하였다 접속할 수 있습니다.




서버의 모니터링을 한눈에 볼 수 있는데요. 아직 신규서버라 Disk 의 사용이나 I/O 전송량도 크지 않습니다. 만약 CPU사용량이 99%를 넘거나 한다면 관리자에게 알려 주어야 할 것 같은데요. 이런 관리도 가능합니다.


서버 선택 후 상세모니터링 서비스 설정을 눌러 줍니다.


이렇게 상세 모니터링 서비스를 신청하고 서버에 대한 상세 모니터링을 할 수 있는데요.


테스트를 위해서 서버의 CPU 부하가 10% 가 넘으면 알람이 오게 설정하였습니다.



통보 방법은 SMS와 이메일로 보내게 했습니다.



임계치는 CPU10% 인데요. 이를 넘으면 제 스마트폰으로 문자와 이메일이 오게 됩니다.




이메일로 서버의 이상을 알려 왔습니다.


또 설정해둔 스마트폰으로 서비스 상태를 알려 왔는데요. 상세 모니터링으로 설정해둔 조건에 해당되면 관리자에게 바로 알려주니, 서버에 장애가 발생해도 즉각 상태를 인지하여 대처할 수 있게 됩니다.

이런 알람 서비스는 실제로 운영하는 서버에 디스크용량이 다 차거나, CPU 사용량이 너무 많아졌을 때 받으면 좋습니다. 서버에 부하적인 문제가 크니 이를 해결해주는 진단용으로 사용하는 것이죠.

이렇게 해두어야 서비스의 장애가 발생하지 않고 미연에 방지할 수 있는 것입니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서비스로 운영되고 있는 발표자의 PHP운영페이지의 모습입니다.



만약 서버의 스펙을 높이고 싶다면, 서버 타입을 변경하여 CPU 코어를 늘리거나, 메모리, 디스크를 증설 할 수 있습니다.



서버를 자동으로 생성하게 스크립트 쉘을 작성한다던지 보다 전문적인 운영방법도 있는듯합니다. 설명을 읽어보면 쉽게 운영할 수 있게 되어 있는데요. 만약 잘안되고 장애가 발생한다면?



365일 쉬지 않고 24시간 지원이 되는 고객센터를 가지고 있습니다. 안정적인 서비스를 위해서 로드밸런서를 운영하고 있어 네트워크 트래픽을 분산하여 서버의 부하를 경감하여 주는데요. 대규모의 서비스도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서비스라면 문제가 없어 보입니다.



모르는 것이나 장애가 발생한다면 24시간 쉬지 않고 운영되는 고객지원실로 문의 할 수 있습니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서비스 무료체험 이벤트


기업은 관리자라면 네이버가 하는 서비스에 귀 기울여보고 싶을 겁니다. IT기업 중에는 큰 기업이 하는 클라우드 플랫폼 서비스이니 관심이 갈 텐데요. 사전 체험을 통해서 어떤 클라우드 플랫폼 서비스인지 알아 볼 수 있습니다.

5월 16일까지 신청이 가능한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서비스는 2코어CPU 1대, 공인IP 1개, Network Traffic 1TB, 스토리지 100GB, 파일스토리지 100GB, CDN 100GB 를 제공합니다. 선착순 1000명에게 제공된다니 조금 서둘러야겠네요.



무료 체험자에게는 또 다른 혜택이 있는데요. 콘솔 내 사용후기를 올리 분에게 모두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쿠폰을 준다고 합니다. 또 무료 체험 기간 중 사용량이 많고 충실한 후기를 남겨준 300분에게는 추첨으로 체험기간 종료 후 즉시 사용할 수 있는 50만원 상당의 추가 무료 혜택이 주어진다고 합니다!


▲ 네이버클라우드 무료 체험 신청하기

http://www.ncloud.com/freeTrialApply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