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대용유모차 포브 테이크3 후기 핸들링에 만족해

 

좀 리얼 후기로 휴대용유모차 추천을 하려고 합니다. 육아아빠로 포브제품을 디럭스부터 휴대용유모차까지 사용해 보았습니다. 개인적으로 포브 테이크3는 핸들링이 심하게(?) 좋다고 보여집니다. 남자인 제가 몰아서가 아니라 와이프도 밀어보더니 바닥이 좋은 백화점에서는 핸들링이 더 좋았습니다.

 

아무래도 ForB 테이크3 휴대용유모차가 디럭스급과 휴대용급의 중간 정도 되는 클래스라는 생각이 듭니다. 전에 포스팅에서도 이야기했지만 디럭스를 사고 다시 휴대용 유모차를 사게 됩니다. 아빠가 맨날 무거운 디럭스 유모차를 들어주는 것도 아니고 아이가 맨날 유모차를 타는 것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그런점에서 보면 휴대용유모차를 더 많이 사용하게 됩니다. 이때 중요한 것이 바로 무게감입니다. 무게감은 휴대성과 직결 되게 됩니다. 포브 테이크3는 무게감은 디럭스보다는 가볍고 여타 휴대용유모차 보다는 조금 무겁다고 보여집니다. 하지만 그도 그럴것이 비실비실했던 전에 쓰던 유모차 보다는 튼튼하여 아이가 타고 핸들링 할 때 유모차 프레임이 위태롭다는 생각이 들지 않았습니다. 그것은 길이 좋지 않은 바닥에서 몰았을 때 더 그런 느낌이 들었습니다.

 

물런 포브 테이크3 단점도 있겠죠. 우선 장점 위주로 이야기를 드린 것입니다. 그럼 리얼하게 살펴본 포브 테이크3 후기를 남겨 보겠습니다.

 

 

 

날씨가 좋아서 롯데월드 어드밴처에 왔습니다. 다리를 건너면 롯데월드 지상으로 나올 수 있는거 아시죠?

와이프와 제가 직접 쓰는 포브 테이크3 유모차의 사용하는 실상입니다. 평상시에 짐이 많은 부부라서 유모차에 주렁주렁 달아서 쓰는 편입니다. 포브 테이크3에도 가방과 아래에는 보냉가방도 넣었습니다. 그래도 테이크3 휴대용 유모차는 무리가 없네요.

 

 

 

 

길 바닥이 울퉁불퉁 좋지 않았던 길이였습니다. 그래도 나름 밀기는 나쁘지 않네요.

 

 

 

 

앞 바퀴는 고정하여 일자로 만들 수 있게 되어 있고, 잠금해제를 하여 핸들링 할 수 있게 바꿀 수 있습니다. 일자로 세워서 쓰는 일은 거의 없었습니다.

 

 

 

앞과 뒤 역시 바퀴는 1개의 바퀴로 되어 있습니다. 다른 휴대용 유모차는 2중의 바퀴로 되어 있는 것과 차이가 있습니다.

울퉁 불퉁한 곳을 갈 경우 굴곡 때문에 2중 바퀴가 유리하지만, 핸들링이 좋았던 포브 테이크3는 큰 차이감이 없었습니다.

 

 

 

아이가 밟고 올라 갈 수 있는 받침대도 있습니다. 앉았을 때 발을 둘 수 있는 받침대로 쓰이는 부분입니다.

 

 

 

벨트는 원터치로 한번 버튼을 눌러서 풀 수 있게 편하게 되어 있습니다. 아이가 타도 안전감 있는 벨트 착용을 할 수 있었습니다.

 

 

 

 

아기가 때를 쓰는 경우를 생각한다면 튼튼했던 포브 테이크3가 좋았습니다.

아이가 앉고 편하기로 따지면 디럭스를 못따라가지만, 휴대용치고는 꽤나 좋다고 봅니다.

 

 

 

바람막이도 있습니다. 위에 햇빛 차단막이가 달려 있습니다. 전에 포스팅에 조금 더 아래로 내려가게 설계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아쉽다고 이야기드렸는 데요. 오늘 보니 꼭 그렇지는 않더군요.

 

하지만 더 길고 더 내려가고 했으면 합니다. 휴대용 유모차는 이런 부분이 조금 아쉽긴 하지만, 아기가 누울 경우는 햇빛이 더 뒤로 가니깐 신경 쓰이는 부분이기도 합니다.

 

 

 

공기 통풍구가 아닙니다. 아이가 자고 있는지 뭘 하고 있는지 보는 부분이죠. 찍찍이로 되어 있는 데 열어서 고무밴드에 고정할 수 있게 되어 있습니다.

 

 

 

 

접었을 때 크기가 딱 반으로 줄어 들게 됩니다. 자동차의 뒷 트렁크에 넣기 딱 좋게 줄어 들어 공간 활용성이 참 좋았습니다. 보통 휴대용 유모차가 가겹고 공간을 많이 차지 않아 선호하게 되는 데, 포브 테이크3 역시 그런 점은 만족 스러웠습니다.

 

 

 

또 부득이하게 휴대용 유모차를 들어야 할 때, 접고 나서 프레임이 손잡이가 되어 쉽게 들 수 있어서 참 편리했습니다.

 

 

 

휴대용유모차로 제가 사용하고 있는 포브 테이크3 를 소개하여 드렸습니다. 전에도 이야기했듯이 디럭스급과 휴대용유모차의 중간급 정도의 제품이라면 테이크3가 참 좋다고 보여집니다. 이거 제품설명에 있는 내용이 아니라 제가 느끼는 부분을 이야기 드린 것입니다. 절대 중간급이라고 나오지는 않죠 ㅎㅎ

 

전에 쓰던 휴대용 유모차보다 핸들링이 더 좋았고 비실거리지 않고 튼튼한 프레임이 참 마음에 들었다는 이야기를 하고 싶습니다.

 

 

 

 

신고